Quantcast

‘배심원들’ 박형식, 훤칠한 미남의 일상…‘켱식아 입대하지 말아주라’

  • 류가을 기자
  • 승인 2019.06.06 12: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가을 기자] 영화 ‘배심원들’에 출연한 박형식의 근황이 화제다.

최근 박형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하나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모델 뺨치는 기럭지를 자랑한다.

배경으로 한 장미에 뒤지지 않는 그의 꽃미모가 시선을 집중시킨다. 

박형식 인스타그램
박형식 인스타그램

박형식은 1991년생으로 올해 나이 29세다.

그는 지난 2010년 제국의 아이들(ZE:A) 싱글 앨범 ‘Nativity’로 데뷔했다.

그는 같은 제국의 아이들 출신 배우 임시완과 평소 각별한 사이라고 전해진다.

박형식은 MBC ‘진짜 사나이’에 출연해 ‘아기병사’라는 애칭을 얻으며 본격적으로 대중의 인기를 얻었다. 

훤칠한 키에 귀여운 외모로 인기를 끈 그는 최근 ‘배심원들’에 출연 소식을 알리며 기대감을 모았다.

‘배심원들’에는 문소리, 배수장, 김미경 등이 출연하며 오늘인 15일 개봉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는 지난 4월 수도방위사령부(이하 수방사) 헌병대에 최종 합격 통지를 받아 6월 10일에 입대를 앞두고 있다. 

한편, 그는 또래 배우 박서준-최우식과 끈끈한 친분을 자랑해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