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호구의 연애’ 김가영 기상캐스터, 허경환-양세찬이 반한 미소…‘상큼美’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호구의 연애’에 출연 중인 김가영 기상캐스터(나이 31세)의 일상이 눈길을 끈다.

지난달 13일 김가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거제도 #도도도도 #두번째 #여행”이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메라를 향해 인사를 하는 포즈를 취한 김가영이 담겼다.

그는 노란색 블라우스를 입고 해사한 미소를 지은 모습.

상큼한 매력을 뽐내는 그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가영 인스타그램
김가영 인스타그램

이를 본 누리꾼들은 “호구의 연애 잘 보고 있어요”, “너무 상큼해요!”, “가식도 없고 성격 너무 좋아 보여요~”, “양세찬 님이랑 잘 됐으면 좋겠어요!”, “남자친구 꼭 찾을 수 있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가영은 숙명여자대학교 무용과 출신으로 최근 MBC 뉴스데스크에서 기상캐스터로 활약 중이다.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최근 MBC ‘호구의 연애’에 ‘호감 구혼자’로 등장한 것.

‘호구의 연애’는 직업도 나이도 다른 우리 주위에 있을법한 현식적인 ‘호감 구혼자’ 회원들이 여행 동호회를 이뤄 함께 여행을 떠나고, 이들의 웃음만발 여행 과정과 미묘한 심리 변화를 지켜보며 새로운 매력을 파헤치는 리얼 로맨스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김가영은 최근 양세찬, 허경환과 삼각관계를 형성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호구의 연애’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 M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