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 넣은 '스노볼' 출시…당원 대상 판매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5.07 14: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문재인 정부 출범 2주년을 기념해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가 들어간 '스노볼'을 선보인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민주당이 문 대통령 기념품인 이른바 '이니(문 대통령의 애칭) 굿즈'를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권 교체 2주년을 축하하는 동시에 내년 총선을 앞두고 당원들의 소속감과 결속력을 높이려는 의도도 깔린 것으로 분석된다.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 들어간 '스노볼'더불어민주당은 오는 9일 문재인 정부 출범 2주년을 기념해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가 들어간 '스노볼'을 출시한다. 민주당은 7일 당 인스타그램 생방송을 통해 스노볼 실물을 깜짝 공개했다. [더불어민주당 제공]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 들어간 '스노볼'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9일 문재인 정부 출범 2주년을 기념해 문재인 대통령 미니어처가 들어간 '스노볼'을 출시한다. 민주당은 7일 당 인스타그램 생방송을 통해 스노볼 실물을 깜짝 공개했다. [더불어민주당 제공]

7일 민주당에 따르면 이해찬 대표는 오는 9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문 대통령 미니어처가 들어간 스노볼을 직접 공개할 예정이다.

'스노 글로브'(snow globe)를 뜻하는 스노볼은 투명한 구(球) 안에 액체를 채우고 눈같이 흰 가루를 넣어 흔들면 가운데 놓인 미니어처 위로 눈이 내리는 것처럼 보이도록 한 소품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4.30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4.30 / 연합뉴스

이번에 민주당이 자체 기획하고 외부 업체에 의뢰해 제작한 탁상용 스노볼은 10㎝와 8㎝ 크기의 2종으로, 가격은 크기에 따라 3만∼4만3천원으로 책정됐다.

민주당은 스노볼을 큰 사이즈 1천개, 작은 사이즈 2천개 등 총 3천개만 한정 제작해 조만간 당 홈페이지를 통해 당원들에게만 판매할 계획이다.

민주당은 이와 별도로 문 대통령 스노볼을 모티브로 한 볼펜도 함께 제작, 시도당위원회를 통해 당원들에게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다.

민주당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문 대통령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굿즈를 제작했다"며 "당청이 하나 되는 계기로도 평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민주당은 내년 총선을 앞두고 다양한 기념품을 소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당원들의 반응에 따라 당 로고 등이 들어간 마그네틱과 다이어리,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과 노무현 전 대통령의 스노볼 등을 추가로 선보일 수 있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2월 '정당 공식 상품화 사업자'를 공모했으며, 당의 정체성을 담은 디자인 상품을 제작해 당원들에게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주당은 지난 2016년 총선 때도 당시 손혜원 홍보위원장의 주도로 텀블러, 에코백, 머그컵 등 '민주당 굿즈'를 배포해 지지자들의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