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효성 임직원 200여명 베트남 어린이와 결연…매월 급여 나눔으로 초등학교 선물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4.26 15: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효성이 베트남 어린이들에게 초등학교를 선물했다.

효성은 지난 23일 베트남 중부 꼰뚬 성 내에 있는 꼰플롱 현 꼰촛 마을에서 초등학교 리모델링 준공식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효성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일부를 모아 마련한 후원금으로 진행됐다. 경영진을 포함해 본사 임직원 200여명이 급여 나눔에 동참했다. 

후원금은 꼰플롱 현 내에 있는 700여명의 유∙초∙중 학생과 지역주민을 위한 학교 환경 개선 및 도서관 지원 등 지역 개발 프로젝트에 사용된다. 

뉴시스
뉴시스

효성은 지난해 8월 국제구호개발 NGO인 플랜코리아와 '임직원과 함께 하는 해외아동 결연 및 지역개발 사업' 협약을 맺고 베트남 어린이들에 대한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한해 동안 임직원이 모은 4800여만원 등 총 9700여만원을 전달했다.

올해는 꼰촛 마을 초등학교에 교실 2개와 화장실 등 위생 시설을 새로 지었다. 또한 학교 부지에 울타리를 세우고 담장과 교문을 개·보수해 아이들이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 인근 중학교에는 야외공간에 지붕을 설치해 뜨거운 햇볕을 피해 야외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결연 지역 내 다른 마을 학교에도 기숙 시설 등의 신축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프라 지원뿐 아니라 인식 개선을 위한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조혼 풍습이나 원치 않는 임신·출산 등 미성숙한 성의식 문제 해결을 위해 학생들이 주도하는 젠더 회의 프로그램과 함께 성교육도 지원하고 있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