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가장 보통의 연애’ 공효진, 공기 나빠도 촬영 중…‘미세먼지 잘하자’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1.14 14: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공효진이 ‘가장 보통의 연애’ 촬영 중 사진을 공개했다.

최근 공효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기가 아주 나쁘지만, 촬영은 해야하는.. #가장보통의연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효진 인스타그램
공효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그는 촬영장 카메라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찍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미세먼지 때문에 고생 많으세요. ㅜㅜ”, “언니 힘내요, 항상 응원할게요!”, “효진 언니 화이팅♥”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공효진은 김래원과 함께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에 출연한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헤어진 여친에 미련을 못 버린 ‘재훈’(김래원)과 남친과 뒤끝 있는 이별 중인 ‘선영’(공효진), 사랑에 상처받은 두 남녀의 문제 많은 연애담을 그린 영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