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광주 FC 나상호, K리그2 MVP 수상…득점왕-베스트 11까지 올라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2.03 18: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K리그2 광주 FC의 나상호가 2018 K리그2 MVP와 득점왕, 베스트 11을 모두 석권하며 가장 빛나는 별이 됐다.

3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 호텔에서 열린 2018 KEB하나은행 K리그 대상에서 나상호가 K리그2 MVP로 선정됐다.

올 시즌 31경기 16골 1도움을 기록한 나상호는 황인범(대전), 호물로(부산), 민상기(아산) 등을 제치고 수상을 영예를 누렸다.

나상호 / 연합뉴스
나상호 / 연합뉴스

득점왕 경쟁에서도 나상호는 알렉스(안양·15골)를 한 골 차이로 제치며 수상에 성공했다.

22세인 나상호는 역대 최연소 K리그2 득점왕이라는 기록도 세웠다.

베스트 11에는 공격수 나상호와 키쭈, 미드필더 황인범, 호물로, 안현범, 이명주, 수비수 김문환, 서보민, 윤영선, 이한샘, 골키퍼 김영광이 선정됐다.

감독상은 아산 무궁화의 우승을 이끈 박동혁 감독에게 돌아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