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후의 명곡’ 몽니, ‘불맛 봤다’ 폭주하는 욕망밴드 ‘우승’ ··· 윤복희 ‘Gethsemane’로 박기영 꺾어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0.27 19: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몽니가 윤복희의 ‘Gethsemane’를 열창했다.

2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윤복희 편’이 방송됐다.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몽니 멤버 김신의는 첫 소절부터 힘있게 시작했다.

몽니는 색다른 매력이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몽니는 풍부한 가창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열창했다.

순식간에 무대를 장악하고 리드해는 몽니의 모습에 모두가 집중했다.

몽니가 노래를 마치자 윤복희와 관객들은 느낌이 충만한 무대를 선보인 몽니에게 큰 박수를 보냈다.

몽니는 박기영을 꺾고 우승했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