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소리바다 어워즈’, 서제이-다이아 출격으로 눈길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8.25 14: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가수 서제이와 그룹 다이아가 ‘2018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 라인업에 합류했다.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 소리바다가 주최하는 ‘2018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2018 SORIBADA BEST K-MUSIC AWARDS, 이하 2018 SOBA)는 오는 8월 30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올해 ‘2018 SOBA’는 장르와 세대를 넘나드는 아티스트들의 총집합을 알려 하반기 첫 번째 음악 시상식을 향한 열기가 더해지고 있다.
 
서제이는 풍부한 성량을 바탕으로 매 무대마다 감탄을 자아내고 있는 ‘한국의 셀린디온’이다.
 
특히 서제이는 최근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한 신곡 ‘거짓말이라도 해봐’를 발매해 자신의 음악적 역량을 발산한 바. 그 가운데 뮤직드라마는 공개 직후 조회수 140만뷰를 돌파하며 대중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시켰다.

쥬지아엔터테인먼트, 이앤피컴퍼니

 
이번 ‘2018 SOBA’ 무대를 통해 목소리 하나로 관객들에게 진한 여운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또한 지난해 ‘2017 SOBA’에서 무대 위 가장 멋진 아티스트에게 수여되는 신한류 포토제닉상을 수상한 다이아가 올해 역시 ‘2018 SOBA’ 무대를 찾는다.
 
최근 상큼 서머송 ’우우(Woo Woo)’로 서머퀸에 도전한 다이아는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올여름 가요계 열풍을 일으키며 ‘대세 걸그룹’으로 주목받고 있다.
 
다채롭고 톡톡 튀는 매력으로 남녀노소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다이아가 어떤 무대로 관객들을 즐겁게 할 지 이목이 집중된다.
 
‘2018 SOBA’는 ‘메이크 잇 웨이브(Make It Wave)’를 슬로건으로, 관객과 음악이 하나돼 소통하고 진정한 환호의 물결을 만들며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인 소리바다가 주최하는 이번 시상식은 최대 한류 에이전시 와이제이파트너스(대표 이영주)가 총괄 제작, 전반적인 구성은 문지현 작가가 담당하며, 국내 대표 경호업체 강한친구들(대표 채규칠)이 현장의 안전을 책임진다.
 
방송인 한석준과 가수 손담비의 사회로 진행되는 ‘2018 SOBA’는 30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된다. SBS funE와 SBS MTV를 통해 생중계되며, 온라인 방송은 셀럽티비(celuvtv)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소리바다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등 SNS 채널을 통해 행사와 관련된 다채로운 정보와 이벤트를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