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함소원, 남편 진화 사로잡은 청순 분위기…18세 나이차도 ‘거뜬’
  • 김노을 기자
  • 승인 2018.08.21 12: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아내의 맛’ 함소원이 청순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함소원은 과거 자신의 SNS에 일상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는 함소원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함소원 웨이보
함소원 웨이보

특히 그의 청초하면서도 섹시한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18세 나이차를 극복하고 지난 2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함소원은 오는 12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