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침마당’ 최재원 “권투선수→환경미화원으로, 체력 자신 있어”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08.13 08: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3일 방송된 ‘아침마당’은 베테랑 코너로 환경미화원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환경미화원 최재원 씨는 “권투선수였다가 환경미화원이 됐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이어 “아무래도 체력은 남들보다 자신있다. 체력만으로서 일을 잘하는 건 아니고 체력은 기본이고 요령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중구를 담당하고 있는데, 시청이나 남대문 등에 외국인이 많이 오는데 거리를 헤매는 외국인들을 마주치면 안내도 해준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은 월~금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