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웹젠, 7月부터 자율출근제 시행…워라밸 실현에 중점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06.27 19: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지 기자] 웹젠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자율출근제’를 도입하고, 기존의 ‘포괄임금제’는 전면 폐지한다.

웹젠은 오는 7월1일부터 직원들이 개인별 상황에 맞게 오전 9~11시 사이에 출근하고 8시간의 근무시간에 맞춰 퇴근하는 ‘자율출근제’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또 지금까지 각종 수당을 포함했던 ‘포괄임금제’는 전면적으로 폐지했다. 임직원들의 기존 연봉은 변동없이 모두 기본급으로 전환된다.

웹젠 자율출근제 시행
웹젠 자율출근제 시행

 40시간의 기본근로시간 시간 이외의 연장근무는 ‘주 52시간 근무제’에 기초해 한주 간 최장 12시간으로 제한된다. 주당 52시간 내에서 발생한 연장근무에 대해서는 휴가 또는 임금으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보상휴가제’를 마련했다.

웹젠은 이번 인사제도 개편의 최우선 순위를 ‘가정과 일터의 양립’으로 정하고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을 실현할 수 있는 인사제도 마련에 중점을 뒀다.

한편 웹젠은 인사제도 개편에 맞춰 ‘난임치료 휴가’를 제공하고, '임신기 근로시간 단축' 및 '주차별 태아검진 시간'을 보장하는 내용의 육아 복지도 확대해 가정과 일터의 양립을 위한 지원도 늘렸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