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폭탄발언’ 손학규, “저 송파을 출마합니다”…같은 당 박종진은 “정치가 무섭다, 멘붕·충격”

  • 장영권 기자
  • 승인 2018.05.24 17: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권 기자] 박종진 바른미래당 송파을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예비후보는 24일 손학규 중앙선대위원장의 갑작스런 '송파을 출마 결심'에 대해 "너무 놀랍고 정치가 무섭다"고 토로했다. 

박 후보는 이날 뉴시스와 통화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입장을 정리할 수가 없다. 멘붕(멘탈 붕괴)에 빠졌다"며 "너무 충격을 받았다"고 심경을 말했다. 그는 손 위원장 출마 의사를 사전에 전달 받았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못 들었다"고 잘라 말했다.

‘폭탄발언’ 손학규, “송파을 출마합니다”…같은 당 박종진은 “정치가 무섭다, 멘붕·충격” / 뉴시스
‘폭탄발언’ 손학규, “송파을 출마합니다”…같은 당 박종진은 “정치가 무섭다, 멘붕·충격” / 뉴시스

그는 다만 당초 예고했던 바른미래당 탈당 등 향후 거취에 대해서는 "지인들과 어떤 게 최선의 방법인지 논의하고 있다"고 했다.

유승민 공동대표는 전날부터 이날 새벽까지 이어진 비공개 최고위에서 송파을 공천을 논의했지만 결론을 내지 못했고, 이날 박 후보와 손 위원장을 만나 양측 의견을 들어보고 최종 결론을 내리기로 했다.

그러나 당초 출마 의사가 없다고 공언해온 손 위원장이 이날 유 대표와의 만남에서 송파을 출마 의사를 전격적으로 밝히면서 최종적인 공천 결론에 당 안팎의 비상한 관심이 쏠리는 상황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