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야당근황] 바른미래당 유승민, “北,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검증·사찰없고 사진·홍보만 있다”

  • 장영권 기자
  • 승인 2018.05.14 18: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권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14일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에 전문가를 초청하지 않은 데 대해 "검증과 사찰은 없고 오직 사진과 홍보만 있다는 뜻"이라고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에서 말했다. 

유 대표는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가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의지의 표현이라면 환영한다"면서도 "그러나 이미 북한 스스로 말한 것과 같이 핵무력이 완성돼 더 이상 핵실험을 할 필요가 없고 핵실험장이 쓸모없게 됐기 때문에 폐쇄하는 거라면 환영할 일이라고 보기는 어렵다"고 지적했다.

‘야당근황’ 바른미래당 유승민, “北,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검증·사찰없고 사진·홍보만 있다” / 뉴시스
‘야당근황’ 바른미래당 유승민, “北,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검증·사찰없고 사진·홍보만 있다” / 뉴시스

그는 이어 "김정은은 남북 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쇄할 때 국제사회에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해 한국과 미국의 핵 전문가와 언론인들을 초청하겠다고 했다"며 "당시 청와대 관계자는 북한이 국제기구 전문가를 초청할 가능성도 거론했다고 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백악관 관계자들은 국제 전문가들에 의한 사찰과 검증이 충분히 이뤄질 수 있는 핵실험장 폐쇄가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의 기본 원칙이라고 했다"며 "이제부터 완전한 비핵화를 향해가는 과정에서 우리 국민들이라도 이성과 상식을 되찾아야 할 때"라고 호소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