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배틀트립' 위키미키 유정, 시크릿가든 속 '거품키스' 재연…‘만능 아이돌’

  • 한수형 기자
  • 승인 2018.04.28 21: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형 기자] 그룹 위키미키 유정이 드라마 '시크릿 가든' 속 하지원의 '거품 키스'를 재연한다.

28일 방송되는 KBS2 '배틀트립'에서 올해 꽃 같은 스무 살을 맞이한 구구단 미나-위키미키 유정과 워너원 박지훈-박우진이 '20살, 봄꽃여행' 편에 출격한다.

이들은 20살을 기념해 절친끼리 한 팀을 이루어 20살만의 로망을 실현시킬 수 있는 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이번 주는 '유봄나봄 투어'란 투어명으로 미나-유정이 순천, 광양으로 떠난다. 이 가운데 유정이 뜨거운 화제를 몰며 패러디 열풍을 일으켰던 드라마 '시크릿 가든'의 '거품 키스'를 재연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유정-도연 / KBS2 '배틀트립' 방송 캡처
유정-도연 / KBS2 '배틀트립' 방송 캡처

공개된 스틸 속에는 유정의 '거품 키스' 3단계가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유정은 음미하듯 눈까지 감은 채 매화 라떼를 마시고 있다. 이후 유정은 윗 입술에 새하얀 크림을 잔뜩 묻힌 귀여운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그런가 하면 이날 미나-유정은 '20살, 봄꽃여행' 답게 먹거리에도 꽃을 접목시켰다. 광양이 매화로 유명한 만큼 매화 디저트 완전 정복에 나선다.

두 사람은 매화 마카롱부터 밀크티, 커피 등 각양 각색의 매화 디저트 먹방을 펼쳤다. 미나-유정의 폭풍 먹방과 맛깔나는 리액션, 넘치는 흥이 환상적인 삼합을 이루었다고. 이에 MC김숙과 성시경이 스튜디오에서 VCR을 지켜 보는 내내 "리액션 너무 좋아"를 외치며 엄지를 치켜 세웠다는 후문이다. 

한편 미나-유정의 심쿵 유발하는 '거품 키스'는 물론, 두 사람의 비글 매력은  KBS2 '배틀트립'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