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일오비(015B)X심규선(Lucia),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 18일 발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은진 기자] 힐링보컬의 여왕 심규선(Lucia)이 부른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가 18일 오후 6시 공개된다.

18일 MCC엔터테인먼트는 공일오비(015B) ‘Anthology’의 다섯 번째 곡으로 심규선(Lucia)이 부른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가 금일 오후 6시 공개된다고 전했다.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의 원곡은 1993년 발표된 공일오비(015B)의 4집 ‘The Fourth Movement’에 수록되어 있으며 이장우가 가창했다.

이 곡은 공일오비(015B)의 발라드 중 가장 사랑받는 곡에 들어가며, 이번 리메이크 프로젝트 앨범 ‘Anthology’에서 유일하게 여자 솔로가수가 가창한 곡이기도 하다.

다섯 번째 보컬 심규선(Lucia)은 대중의 마음을 위로하는 목소리를 가진 힐링보컬의 여왕으로 2010년 ‘에피톤프로젝트’와 함께 ‘부디’를 발표하며 꾸준한 활동으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

공일오비(015B) 앨범자켓 / MCC ent
공일오비(015B) 앨범자켓 / MCC ent


또 2017년 ‘하백의 신부’, ‘고백부부’, ‘이판사판’ 등의 드라마 OST와 최근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 OST, ‘도시의 천사들’이 좋은 반응을 얻으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심규선(Lucia)은 리메이크곡 녹음 당시 깊은 감성과 따뜻한 보컬을 선보이며 주위 모든 관계자들을 놀라게 하며, 그만의 특별한 곡으로 탈바꿈시켰다.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는 기존에 발매됐던 신현희와 김루트 ‘친구와 연인’, 윤종신 ‘엄마가 많이 아파요’, 오왠(O.WHEN) ‘세월의 흔적 다 버리고’, 카더가든(Car the garden) ‘그녀의 딸은 세 살이에요’에 이은 공일오비(015B) 리메이크 앨범의 다섯 번째 음원이며 앞으로도 여러 특색 있는 가수가 리메이크 앨범에 동참할 계획이다.

공일오비(015B)는 27일 오후 6시 KBS부산홀에서 ‘홈커밍’ 콘서트를 펼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