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이름없는 여자’ 배종옥, 친딸 확인했다…‘오지은이 내 딸이라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희채 기자] 배종옥이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4일 방송되는 ‘이름없는 여자’에서는 배종옥이 친자확인서를 확인했다.
 
‘이름없는 여자’ / ‘이름없는 여자’ 방송 캡쳐
‘이름없는 여자’ / ‘이름없는 여자’ 방송 캡쳐

 
서지석은 퀵으로 선동혁으로 가는 친자 확인서를  계단으로 올라가서 자신이 선동혁으로 과장해 바꾸는데 성공했다.
 
이어, 선동혁과 서권순은 서지석이 바꾼 가짜 친자 확인서를 보고 안도감을 내쉬었다.
 
친자확인서를 확인한 배종옥은 “말도안돼 나랑 어떻게 손여리가 친자일치야”라면서 “아니야 뭔가 잘못됐어 손여리가 내 딸이라니 있을 수 없는 일이야”라고 말을 하며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배종옥은 정확한 사실을 알기 위해 한갑수를 찾아간다.
 
한편, ‘이름없는 여자’는 매주 평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