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무한도전’ 유재석, 할리우드 오디션 “설국열차의 틸다 스윈튼, 겟아웃 도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7.08.12 18: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무한도전’ 에서 무도멤버들의 할리우드 오디션 도전기가 나왔다.
 
12일 방송하는 MBC 예능프로 ‘무한도전’ 에서 하하는 올드보이의 최민식으로 분장해 연기를 했고 양세형은 딱밤맨이 되었다.
 
MBC ‘무한도전’ 방송캡처
MBC ‘무한도전’ 방송캡처

 
유재석은 설국열차의 틸다 스위튼, 겟아웃의 하녀 분장을 해서 싱크로율 100%를 자랑했다.
 
정준하는 고통을 모르는 도사로 빨래집게를 얼굴이 끼우고 레몬을 먹는 연기를 했다.
 
드디어 셀프 오디션 영상을 본 할리우드에서 오디션을 보러 오라는 연락을 받고 LA에 가게 됐다.
 
무한도전 멤버들은 LA에 도착하자 마자 ‘영화 라라랜드’ 를 찍었던 장소에 도착하여 첫번째 오디션으로 ‘영화 매드맥스’ 조지밀러 감독의 영화에 한국배우를 뽑는 오디션에 참가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MBC 방송 ‘무한도전’는 매주 토 밤 6시 20분에 방송된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