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허지원, ‘최강배달꾼’ 합류…‘고경표-채수빈과 호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영화 ‘암살’의 이정재 저격수였던 허지원이 취준생으로 안방을 찾아 온다.
 
허지원은 KBS2 ‘최강배달꾼’ (연출 전우성 / 극본 이정우)에 출연을 확정, 고경표의 오른팔이자 브레인 역할로 활약하며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KBS2 새 금토드라마 ‘최강배달꾼’은 가진 것이라고는 배달통 뿐인 인생들의 통쾌한 뒤집기 한 판을 그린 신속정확 열혈 청춘 배달극으로 청춘들의 통쾌한 성장, 로맨스, 골목 상권을 둘러싼 파란만장한 격투기를 조화롭게 그린 작품이다.
 
 
허지원 / sidusHQ
허지원 / sidusHQ

 
허지원은 극 중 명문대 경영학과를 졸업해도 취업이 힘든 취업 준비생 민찬 역을 맡아 자장면 배달을 하며 취업에 도전하지만 현실의 벽에 부딪히는 모습들로 현대 모든 청춘을 대변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전공을 살려 최강 배달꾼인 강수(고경표 분)의 오른팔이자 브레인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허지원은 지난 2015년에 개봉한 영화 ‘암살’에서 극 말미 염석진(이정재 분)을 저격한 임시정부 대원 명우로 등장해 시대적 아픔을 담은 청년을 연기, 이번 드라마에서는 현대 청춘들의 슬픈 자화상을 고스란히 보여주는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을 전망이다.
 
한편, ‘최강배달꾼’은 8월 4일(금) 11시 KBS2를 통해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