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기인생 56년 나문희, 그의 최근 대표작은?… ‘수상한그녀-디어마이프렌즈’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7.06.16 09: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가영 기자] 연기인생 56년에 접어든 나문희가 화제에 올랐다.
 
나문희는 1961년 MBC 라디오 1기 공채 성우로 데뷔했다. 이후 ‘번개 아텀’의 성우로도 활약하다 ‘안녕하세요’에 출연하면서 연기자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나문희는 오랜시간 연기한 만큼 수많은 작품을 거쳐왔다. 총 67건의 방송와 21건의 영화에서 활약하면서 오랜 연기생활을 이어오고 있다.
 
나문희/‘디어 마이 프렌즈’ 공식 홈페이지
나문희/‘디어 마이 프렌즈’ 공식 홈페이지

 
대중들에게 알려진 나문희의 최근 대표작은 ‘수상한그녀’와 ‘디어마이프렌즈’다.
 
‘수상한 그녀’는 지난 2014년 개봉한 작품으로 심은경과 나문희의 조합이 화제가 됐다. ‘수상한 그녀’에서 나문희는 젊은 시절을 그리워하는 황혼의 나이를 완벽하게 소화하면서 많은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또한, 노희경 작가의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문정아’역으로 시부모를 모시고 남편의 형제 여섯을 뒷바라지해 키우고 인생의 행복기를 맞이한 역할을 소화했다. 그는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자신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이 나이에도 행복할 수 있다’라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인상깊게 남았다.
 

지금까지 긴 연기생활을 이어온 나문희의 앞으로의 배우생활에 더욱 기대가 모인다
 
한편, 나문희는 1961년 데뷔한 배우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