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병규, 클라라 사태에 “성적 수치심 드립은 최악의 수였다”… 오늘도 ‘모두까기’

  • 김희경 기자
  • 승인 2015.01.21 18: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경 기자] 강병규, 클라라 사태에 “성적 수치심 드립은 최악의 수였다”… 오늘도 ‘모두까기’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클라라와 폴라리스 회장의 SNS 내용 전문이 공개된 가운데, 과거 방송인 강병규가 자신의 SNS에 클라라에 대해 언급했다.
 
강병규는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이건 뭐 거의 책 수준. 소속사 회장이랑 어린 연예인이 일 얘기를 하는 것 자체가 비극의 시작이었네. 회장도 체면 구겼고, 회사 떠나려고 클라라가 성적 수치심 드립친 건 최악의 수였고”라며 “영감님이 ‘당신이 소름 끼치도록 싫습니다’에 빡 도신거군. 회장님에서 당신으로 호칭 강등”라고 언급했다.

클라라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클라라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는 최근 디스패치에서 공개한 클라라와 폴라리스 이 회장의 SNS 전문 공개 기사에 대한 자신의 입장인 것으로 눈길을 끈다.
 
이에 네티즌들은 “강병규는 오늘도 모두까기”, “강병규는 최소 디스패치 성애자”, “남의 불행이 자신의 행복이신 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강병규 트위터
강병규 트위터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