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UHD] 윤석화, 이문세-황정민 ‘스페셜 게스트’ 모셔 공연 주최… 수익금 ‘기부’ 예정

  • 문혜림 기자
  • 승인 2015.01.20 16:4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혜림 기자] 윤석화, 이문세-황정민 ‘스페셜 게스트’ 모셔 공연 주최… 수익금 ‘기부’ 예정
 
윤석화
 
배우 윤석화가 사계 여섯 번째 이야기 ‘사랑을 속삭이다’ 공연을 주최했다.
 
오는 2월 13, 14일 압구정동 BBCH홀에서 열리는 윤석화의 사계 공연은 2003년 아들 수민이를 가슴으로 낳아 사계 ‘사랑은 계속된다’는 의미로 국내 입양기관과 미혼모 자립을 위한 자선 콘서트를 해왔다.
 
‘사랑을 속삭이다’는 여섯 번째 이야기로, 국내 입양기금과 더불어 아프리카 탄자니아에 호프스쿨을 건립하는데 일조하고자 한다. 이번 사계는 자선바자와 윤석화와 그 친구들이 꾸미는 음악회로 구성될 예정이다.
 
특별히 발렌타인 데이라는 듣기만 해도 달콤한 날 그 사랑의 기운이 남녀간의 개인적인 사랑을 넘어서서 더 크고 넓은 나눔으로 퍼져나가기를 소망하며 윤석화와 그 친구들이 뭉쳤다.
 
한편 윤석화는 "서로의 따듯한 마음을 음악을 통해 나누고 이 나눔이 소외된 이들에게 사랑으로 퍼져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 더 따듯하고 살만한 세상이 되기를 꿈꾼다"고 전했다.
 
지금까지의 사계는 윤석화와 그녀가 꿈꾸는 따뜻한 내일을 지지하는 많은 친구들과 함께 해왔다. 이번에도 어김없이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 이문세, 배우 황정민, 기타리스트 함춘호 등이 함께 무대를 꾸밀 것이고 그녀가 사랑하고 그녀를 아끼는 친구들이 매 회 깜짝 게스트로 출연하여 특별이벤트를 만들 예정이다.
 
윤석화 / 돌꽃컴퍼니
윤석화 / 돌꽃컴퍼니


한편 윤석화는 지난해(2014년) 연극 ‘나는 너다’를 연출하여 오는 1월까지 공연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