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KBS ‘연기대상’ 박영규, “아들이 빛나는 길 봐주길 바라”… ‘추모곡’ 열창

  • 조혜진 기자
  • 승인 2015.01.01 14: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혜진 기자] KBS ‘연기대상’ 박영규, “아들이 빛나는 길 봐주길 바라”… ‘추모곡’ 열창
 
KBS ‘연기대상’ 박영규 김상경
 
KBS ‘연기대상’에서 박영규와 김상경 ‘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지난 12월 31일 열린 KBS ‘연기대상’은 여의도 KBS 홀에서 ‘가족끼리 왜 이래’의 김상경, ‘왕의 얼굴’의 서인국, ‘힐러’의 박민영이 진행을 맡아 생방송됐다.
 
이날 ‘우수 연기상’ 장편 드라마 부문 시상은 전년도 수상자인 조정석과 이태란이 맡아 진행했다. ‘우수 연기상’ 장편 드라마 부문 남자 후보로는 ‘가족끼리 왜 이래’ 김상경, ‘정도전’ 박영규, ‘참 좋은 시절’ 옥택연, ‘가족끼리 왜 이래’ 유동근, ‘참 좋은 시절’ 이서진, ‘정도전’ 조재현이 올라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KBS ‘연기대상’ 박영규 / KBS ‘연기대상’
KBS ‘연기대상’ 박영규 / KBS ‘연기대상’

 
이어 이태란이 호명한 수상자는 ‘정도전’ 박영규와 ‘가족끼리 왜 이래’ 김상경이었다. 두 배우는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호평을 받았다.
 
박영규는 “40년 만에 KBS에서 처음 상을 받아본다”라며 “40년을 꿈꾸니 이렇게 좋은 상을 받았다. 좋은 작품 만나 좋은 연기 할 수 있어 배우로서 너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이어 박영규는 “먼저 하늘로 떠난 하늘이 생각난다. 아들이 내가 길을 갈고 닦으면 볼 수 있을 것 같다. 보고 있을 아들을 위해 노래 한 곡 하겠다”며 진심이 담긴 뛰어난 노래 실력을 선보였다.
 
김상경은 “어머니와 아버지 위해 드라마를 선택했다. 엄마 좋죠?”라며 “많은 스탭분들, 사랑하는 가족 너무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연기대상’은 31일 오후 8시 30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