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경기북부 주말 비 오다가 그치기 반복…미세먼지 '보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이번 주말 경기북부는 대체로 흐린 가운데 비가 오다가 그치기를 반복하겠다.

22일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23일 경기북부 아침 최저기온은 12~15도, 낮 최고기온은 23~26도로, 전날부터 내린 비가 새벽까지 이어지다가 그친 뒤 낮에는 다소 덥겠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지역별 예상 기온은 파주시 13~23도, 양주시 13~23도, 고양시 14~25도, 의정부시 14~23도, 동두천시 13~24도, 연천군 13~23도, 포천시 13~23도, 가평군 12~24도, 남양주시 14~25도, 구리시 15~26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확산이 원활해 환경부 기준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일요일인 24일은 아침 최저기온 14~16도, 낮 최고기온은 21~23도로, 새벽부터 오전 사이 비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5~30㎜로, 연천군과 포천시, 가평군, 남양주시는 오후까지 비가 이어질 수 있다.

지열별 예상 기온은 파주시 14~22도, 양주시 15~22도, 고양시 15~23도, 의정부시 15~22도, 동두천시 15~22도, 연천군 15~23도, 포천시 15~21도, 가평군 14~22도, 남양주시 16~22도, 구리시 16~23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환경부 기준 '보통' 수준이 계속되겠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모레까지 비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울 수 있으니 차량운행에 유의해달라”고 말했다.


[의정부=뉴시스] 이호진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