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익산시, 보건소 진료·검진 업무 25일부터 순차적 재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전북 익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보건소의 진료·검진 업무를 오는 25일부터 순차적으로 재개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내과 진료를 비롯해 주민들의 경제 활동과 밀접한 건강 진단 결과서(구 보건증) 발급과 각종 검진, 예방 접종 업무를 재개한다.

이를 제외한 기타 보건업무는 사업 대상자와 업무 내용을 살펴 운영 시기를 결정하기로 했다.

단 코로나19 환자가 집단 발생하는 등 감염병 확산 우려가 커질 경우 업무 축소 등 조정이 있을 수 있다.

시는 선별진료소, 역학조사와 상담실, 방사선 촬영 등 검사 부스는 코로나19 방역 활동과 함께 계속 운영한다.

보건소에 일반 진료 등을 위해 방문 시에 별도의 동선으로 안내 받아 출입하게 된다.

또 보건소 방문시 열(37.5℃이상)이 있거나 개인마스크 미착용시 출입에 제한이 있을 수 있다.

시는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검진 완료 후 건강진단결과서(구 보건증)는 공공보건포털(www.g-health.kr)를 이용해 발급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생활 할 수 있도록 더욱 철저하고 세심하게 감염확산방지에 노력하겠다”며 “생활 속 거리두기 등 개인방역 5대 수칙 지키기는 물론 혹시 고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계속 된다면 선별 진료소로 방문해 검사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익산=뉴시스] 강명수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