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총선 사전투표 D-1…정 총리, 코로나19 모의시험 참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 하루 전 투표소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모의시험을 참관했다.

정 총리는 9일 오후 세종 도담동 복합커뮤니티센터를 방문해 사전투표 최종모의시험을 참관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로 투표 환경이 좋지 않지만, 사전투표를 잘 활용하면 투표율도 높이고 국민의 참정권도 보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 "대한민국은 항상 투표를 엄정하게 진행하는 나라"라며 "한 치의 흔들림도 없이 선거 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선관위를 중심으로 사전투표를 준비하고 행정 당국도 많은 협력과 노력을 해왔다며 감사 뜻도 전했다.

정 총리는 투표소 입장 전 발열 체크, 손 소독 후 비닐장갑 착용, 투표용지 출력 등 과정을 참관하며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발열 체크 후 유증상자로 나타난 경우를 가정해 임시 기표소로 이동해보기도 했다.

사전투표는 오는 10일부터 이틀간 전국 3500개 사전투표소에서 시행된다.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