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권영진 "조만간 경찰과 함께 유흥업소 집중 점검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대구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경찰과 함께 조만간 지역 유흥업소에 대한 집중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9일 브리핑에서 "유흥업소 문제와 관련해 이미 경찰과 어떻게 할 것인지 계획을 다 짜놨다"며 "유흥업소에 대한 대책도 마련했다. 곧 발표할 것이다"고 밝혔다.

시의 유흥업소 점검은 경찰과 점검을 하는 당일 오전에 발표될 예정이다.

권 시장은 "대구의 경우 구·군 별로 지금까지 유흥업소에 대한 점검을 해왔다"며 "대구는 서울이나 이런 곳처럼 유흥업소 문제에 대책이 없느냐, 대책이 있다. 곧 발표할 것이다. 발표 즉시 집중 점검을 하게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또 "지금 유흥업소에 대한 부분은 정부의 행정명령이다"며 "유흥시설, 체육시설, 학원, PC방, 노래방 등에 대해서는 정부 행정명령으로 내려져 있다. 특별히 대구시장이 부가적으로 행정명령을 내릴 필요가 없을 정도로 정부가 하고 있기 때문에 거기 맞춰서 강력한 점검을 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권 시장은 "동대구역 주변에는 음성적으로 하는 곳도 있는 것으로 파악했다"며 "중구의 클럽 같은 경우에도 지금 하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이 부분과 관련해서는 정부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맞춰 일제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고 부연했다.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