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경북지역 코로나 확진자 하루에 1명만 발생...누적 1272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다시 1명으로 줄었다.

경북도에 따르면 7일 0시 기준 전날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경산에서 1명이 모두였다.

집단시설 발생이나 해외유입이 아니어서 보건당국이 감염경로를 조사중이다.

시군별 누적 확진자는 경산 625명, 청도 142명, 봉화 71며, 구미 67명, 포항 52명, 안동 50명, 칠곡 49명, 경주 47명, 의성 43명, 성주 21명, 김천 19명, 상주 15명, 고령 9명, 군위 예천 각 6,명 영주 5명, 문경 영덕 청송 영양 각 2명, 울진 1명이다.

사망자는 1명이 늘어 누적 50명을 기록했고 하루 동안 13명이 퇴원해 누적 완치자는 879명으로 늘었다.

현재 입원치료를 받고 있는 사람은 모두 245명으로 하루전보다 8명이 줄었다.

생활치료센터 입소자는 95명으로 6명이 줄었다.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