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부산시청 민원실서 시너통 들고 1시간 대치 60대 검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김지후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인화성 물질인 시너통을 들고 부산시청 민원실을 찾은 60대 남성이 경찰 등과 대치하다가 1시간 만에 붙잡혔다.

30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7분께 연제구 부산시청 2층 민원실에 60대 남성 A씨가 방문했다.

2~3ℓ짜리 시너통 2개를 들고 있던 A씨는 자신이 개발한 마스크를 국가에서 인정하라고 요구하면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소방 등과 대치했다.

경찰은 민원실 면담대기실에서 A씨와 대화를 유도했고, 소방대원들이 소화액과 물을 일제히 살포하면서 A씨를 제압했다.

뉴시스 제공
이어 경찰이 A씨를 현장에서 검거, 대치상황은 오후 1시께 종료됐다.

연제경찰서는 A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