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진천 노래연습장·게임방 30여곳 휴업…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장혜숙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충북 진천 지역의 노래연습장과 게임방 30여 곳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휴업에 동참했다.

27일 진천군에 따르면 진천읍·광혜원면 노래연습장과 게임방 등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기 위해 휴업에 들어갔다.

진천읍 노래연습장협회 관계자는 "중앙정부와 모든 국민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상황"이라며 "조기 종식을 위해 힘을 보태야겠다는 마음으로 자진 휴업에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군은 지난 22일 다중이용시설 310곳에 대해 다음 달 5일까지 운영 중단과 방역지침 준수를 권고했다.

지침을 어기는 업소는 집회·집합 금지 명령과 벌금 부과 등 강력한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 구상권도 청구할 방침이다.

진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람들이 많이 찾는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관리와 방역활동을 강화하겠다"며 "지역사회 감염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말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