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국,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328만건…일주일 새 12배 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이지훈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경제 타격이 실업난으로 돌아왔다.

CNN에 따르면 미국 노동부는 3월 셋째주 실업수당 신청 건수가 328만3000건으로 집계됐다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지난주 28만1000건과 비교하면 약 12배를 웃돈다.

전문가들의 예상 추정치인 100~200만건과 비교해도 상당히 높은 숫자다.

CNN은 이번 실업수당 신청 건수는 미국 노동부가 관련 집계를 시작한 1967년 이래 가장 많다고 보도했다. 종전 최고 기록은 지난 1982년 10월께 세워진 69만5000건이다.

미국 싱크탱크인 경제정책연구소(EPI)는 25일 보고서를 내놓고 "코로나19의 확산 억제를 위해 기업체와 가게가 문을 닫으면서 미국에서 1400만개의 일자리가 사라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는 미국 민간 부분 전체 일자리의 10%에 해당하는 숫자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