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보성소식]군의회, 의정활동비 3개월간 30% 반납 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민철용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전남 보성군의회(의장 신경균)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민과 고통을 함께 하기 위해 3개월간 의정활동비 30%를 반납하기로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보성군의회 소속 7명 의원 전원은 고통 분담 차원에서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앞서 보성군의회는 코로나19 대응 방역 체계를 보다 강화하는 한편 소상공인 지원 등 위축된 지역 경제가 회복할 수 있도록 제1회 추가경정 세입세출 예산안 심사도 신속히 마쳤다.

의원들은 읍면 사회단체 회원과 함께 다중집합시설에 대한 방역 활동에도 수시로 참여하고 있다.

◇ 보성군, 문덕 벚꽃 길 차단

보성군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보성 벚꽃 길을 차단한다고 26일 밝혔다.

보성군은 벚꽃이 개화할 것으로 보이는 이번 주말과 휴일, 4월 첫째주 주말과 휴일에 상춘객이 몰릴 것으로 보고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차단하는 보성 벚꽃 길은 대원사 삼거리에서 대원사 입구까지 총 4㎞다.

한편 보성군은 코로나19 지역 전파 차단을 위해 4월로 예정됐던 보성 벚꽃 축제와 5월 보성다향대축제 등의 봄 축제를 전면 취소했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