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성범죄 뿌리 뽑는다" 대구경찰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설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제공
[강수혁 기자] 뉴시스에 따르면 대구지방경찰청 및 지역 10개 경찰서에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이 설치됐다.

26일 대구경찰청에 따르면 디지컬 성범죄 특별수사단은 최근 텔레그램 'n번방' 사건 등 전 국민의 공분을 일으키는 디지털 성범죄에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구경찰청 제2부장(수사단장)을 중심으로 구성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은 사이버안전·여성청소년·청문감사 등 관련 기능과 유기적으로 협업해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수사는 물론 피해자 보호 및 2차 피해 예방을 실시한다.

경찰은 오는 6월말까지 예정된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특별 단속을 연말까지 연장한다.

또 사이버 전문수사관을 집중 투입하는 등 모든 수사 역량을 동원해 디지털 성범죄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경찰은 해외 수사기관 및 글로벌 IT기업 등과의 적극적인 국제공조를 통해 성범죄자들을 끝까지 추적·검거 후 엄정 사법 처리할 방침이다.

뉴시스 제공
특히 경찰은 디지털 성범죄의 경우 사진·영상물 등 확산으로 피해자에게 고통을 남기는 만큼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지원센터·방심위 등과 협력해 피해 영상물 삭제 및 유포 차단, 피해자 상담 연계, 법률·의료 지원 등 피해자 보호 및 지원을 위한 원스톱 서비스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대외기관과 협력해 민·관 합동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여성단체 등 유관기관과 네트워크를 강화해 성범죄 주요 현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디지털 성범죄는 인간성을 파멸하고 인권유린의 정점에 이르게 하는 악질적인 범죄이다"며 "사이버수사과를 중심으로 모든 수사력을 집중해 광범위한 수사와 엄격한 법적용으로 직.간접적인 모든 가담자에 대해 처벌수위를 최대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경찰청 홈페이지에 디지털 성범죄 신고코너를 만들어 시민의 적극적인 정보제공이나 신고를 유도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Tag
#new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