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에이비식스(AB6IX) 김동현, 음악 방송 1위 공약? “뮤직비디오 속 안대쓰고 무대하고 싶다”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07 17: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에이비식스(AB6IX)의 첫 번째 정규앨범 ‘식스센스(6IXSENS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에이비식스는 지난 5월 발표한 데뷔 EP ‘BE:COMPLETE’ 이후 약 5개월 만에 총 11곡이 수록된 첫 번째 정규앨범으로 돌아왔다. 데뷔 EP ‘BE: COMPLETE’이 형태로서의 완전체를 선보인 앨범이라면 이번 정규 앨범 ‘6IXSENSE’는 비로소 에이비식스만의 SENSE 넘치는 음악들로 가득 채운 앨범이다. 

이날 에이비식스에게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다면 하고 싶은 1위 공약이 있냐고 묻자 이대휘는 “사실 컴백 준비에 신경쓰느라 우리끼리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할까’라는 이야기도 사실 나누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시원하게 지금 1위 공약을 정해달라는 박지선의 주문에 김동현은  “뮤직비디오에 안대를 쓰고 하는 안무가 있다. 곡의 전체를 안대를 쓰면 팬들이 안 좋아할 것 같으니까 1절만 한 후에 2절에서 안대를 푸는 멋있는 무대를 좋을 것 같다”라고 이야기해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에이비식스의 첫 번째 정규앨범 ‘식스센스(6IXSENSE)’의 타이틀곡 ‘블라인드 포 러브(BLIND FOR LOVE)’는 데뷔곡 ‘BREATHE’의 연장선상에 있는 딥하우스 넘버로 이전보다 더욱 강렬하고 업그레이드가 된 사운드가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 곡이다.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남자의 패기를 느낄 수 있는 유니크한 트랙으로 이대휘의 진두지휘와 임영민과 박우진의 감각적인 랩 메이킹이 돋보인다. 

수록곡으로는 김동현이 작사 작곡에 참여한 몽환적 알앤비 트랙 ‘딥 인사이드(DEEP INSIDE)’, 극적인 반전이 듣는 재미를 더하는 힙합트랙 ‘기대’, 래퍼 박우진과 임영민의 가능성을 점칠 수 있는 유닛 힘합 트랙 ‘D.R.E.A.M’, 사랑을 맞닿을 수 없는 빛과 그림자에 비유한 임영민의 세련된 자작곡 ‘쉐도우(SHADOW)’, 에이비식스 보컬 라인이 준비한 드라마틱한 발라드 넘버 ‘낫띵(NOTHING)’ 등 퀄리티 높은 수록곡으로 전체의 완성도를 높였다. 

에이비식스(AB6IX)의 첫 번째 정규 앨범 ‘식스센스(6IXSENSE)’는 타이틀곡 ‘블라인드 포 러브(BLIND FOR LOVE)’는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