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벌스데이’ 장성규, ‘마리텔V2’(시즌2) 선넘규에서 아나운서로 변신 #전소미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6.14 00: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마리텔V2’(시즌2)에서는 ‘선넘규’였던 장성규 아나운서가 ‘벌스데이’ 쇼케이스에서는 ‘아나운서’로 변신했다.

전소미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솔로 싱글 ‘벌스데이(BIRTHDAY)’를 발매했다. 이에 오후 4시 미디어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쇼케이스 이후 13일 장성규 인스타그램에는 아래와 같은 멘트와 사진이 게재됐다.

장성규 아나운서 / 톱스타뉴스HD포토뱅크

프듀 때부터 나의 원픽이었던
소미 양이 드디어 솔로로 데뷔한다
늘 밝고 착한 소미
음원챠트 올킬각
#전소미
#벌스데이
#쇼케이스

장성규 아나운서-전소미 / 장성규 인스타그램

사진 속에는 포즈를 취하고 있는 장성규와 전소미의 모습이 담겨 있다. 13일 전소미의 ‘벌스데이’ 쇼케이스에 장성규가 MC로 나섰기에 찍은 셀카인 것.

최근 MBC ‘마이리틀텔레비전’(마리텔V2, 마리텔 시즌2) 생방송에서 선을 넘나드는 멘트로 ‘선넘규’라는 별명을 얻은 장성규.

하지만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차분한 아나운서로 변신했다. ‘살벌하다’는 표현이 부족하지 않을 정도로 제법 날이 선 쇼케이스였음에도 비교적 (그래도) 잘 끝난 것은 장성규 아나운서의 공도 있다고 할 수 있을 듯.

장성규 아나운서-전소미 / 장성규 인스타그램

크게 드러나진 않을 수도 있지만, 장성규 아나운서가 분위기에 휩쓸려서 ‘멘탈붕괴’가 왔다면 쇼케이스 진행이 더더욱 힘들었을 것이다.

한편, 전소미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솔로 싱글 ‘벌스데이(BIRTHDAY)’를 발매했다.

싱글과 동명의 타이틀곡 ‘벌스데이(BIRTHDAY)’는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롭게 태어나는 ‘전소미’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는 댄스/힙합곡이다.

전소미라는 아티스트를 가장 잘 나타낸 곡이자, 각양각색의 매력을 고스란히 담아낸 ‘벌스데이’는 히트곡 메이커이자 더블랙레이블의 대표 프로듀서인 테디가 작곡을 맡았고, 전소미 또한 직접 공동 작곡에 참여했다. 이 곡을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이 어떤 시너지를 발휘했을지 관심이 집중됐다.

타이틀곡과 함께 수록된 ‘어질어질(Outta My Head)’은 전소미의 자작곡으로, 감성적인 보컬을 확인할 수 있는 미디엄템포의 R&B 트랙이다. 전소미의 매력적인 음색과 더불어 사랑의 혼란스러움을 표현한 애절한 가사, 호소력 짙은 보컬 퍼포먼스는 많은 이들의 귓가에 깊은 여운을 남길 전망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