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예빈-박은지-지나, ‘몸매 대결’ 최고 핫 바디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재연 기자] ‘몸짱 스타’ 강예빈, 박은지, 지나가 자신감 넘치는 바디 화보를 선보였다.
 
신체부위별 최고의 스타에 선정된 이들은 스타 & 패션 매거진 ‘InStyle’ 6월호를 통해 에너지 넘치는 건강미를 선보이며 촬영장을 뜨겁게 달궜다. 
 
강예빈 / InStyle
강예빈 / InStyle

최고의 가슴으로 꼽힌 강예빈은 가슴 라인을 드러내는 보디 수트와 원피스를 입고 과감한 포즈를 선보였다. 그녀는 인터뷰를 통해 “지금까지 안 해본 다이어트가 없다. 최근엔 5일 동안 디톡스 주스를 마시고 이틀간 먹고 싶은 음식을 자유롭게 먹는 다이어트를 하고 있다”며 독특한 다이어트 방법을 소개했다. 
 
지나 / InStyle
지나 / InStyle

최고의 각선미로 꼽힌 박은지는 다리라인을 드러낸 숏팬츠 차림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과감한 의상에 조금은 부끄러워하던 그녀는 촬영이 진행되면서 점차 당당한 포즈들을 취해 스태프들의 찬사가 쏟아졌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박은지는 “힙업이 되면 다리가 더 길어보이기 때문에 필라테스를 꾸준히 하면서 힙업 운동에 집중한다”고 비법을 밝혔다.
 
걸어 다니는 바비 인형 몸매로 손꼽히는 지나는 구릿빛 피부와 탄탄한 복근을 선보였다. 최근 신곡 <예쁜 속옷>을 발표하고 활발하게 활동 중인 그녀는 “국가대표 수영 선수였던 어머니에게서 몸매 관리 팁을 많이 전수받았다. 관리에 들어가면 탄수화물을 주먹만큼만 먹고, 틈틈이 스트레칭을 한다”고 말했다. 
 
박은지 / InStyle
박은지 / InStyle

여자들의 워너비 몸매를 대표한 세 사람의 화보는 ‘InStyle’ 6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