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레인보우 노을, 카메오 출연으로 고우리 응원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4.04.26 12: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레인보우의 멤버 노을이 카메오 출연으로 고우리의 지원사격에 나선다.
 
노을은 26일 첫 방송되는 SBS 주말드라마 ‘기분 좋은 날(극본 문희정/연출 홍성창)’에서 깜짝 카메오로 출연한다. 노을은 늘씬한 외모의 매력녀지만 철없는 성격을 가진 정회장의 철부지 딸 ‘혜미’역으로 등장, 감초 역할로 톡톡히 활약할 예정이다.
 
레인보우 노을 / DSP미디어
레인보우 노을 / DSP미디어

노을의 이번 카메오 출연은 ‘기분 좋은 날’을 통해 1년여 만에 지상파 드라마에 복귀하는 같은 레인보우 멤버 고우리의 응원을 위한 것. 1년여 만에 ‘연기돌’ 활동에 복귀해 긴장해 있을 고우리의 지원사격을 위해 노을이 기꺼이 특별 카메오 출연을 승낙하며 레인보우 멤버간의 훈훈한 ‘의리’를 뽐냈다. 노을은 짧은 촬영이었지만 특유의 엔도르핀 넘치는 발랄함으로 촬영에 임하며 현장의 화기애애함을 한껏 더했다는 후문.
 
이에 노을은 “’기분 좋은 날’이라는 좋은 작품에 카메오 출연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정말 재미있고 기뻤다. 앞으로 ‘기분 좋은 날’을 통해 멋지게 활약할 고우리에게도 많은 응원 부탁 드린다.”는 소감을 전하며 고우리와 작품에 대한 남다른 기대를 나타내기도 했다.
 
고우리는 ‘기분 좋은 날’에서 잘 놀고, 공부도 잘하고, 얼굴까지 예쁜 ‘엄친딸’ 셋째 딸 ‘한다인’ 역할을 맡아 첫 주말드라마 도전에 나선다. 예측할 수 없는 철부지의 행보를 보이지만 결코 미워 할 수 없는 ‘반전 매력’을 가진 한다인을 그려낼 고우리의 열연에 대중들의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기분 좋은 날’은 ‘미남이시네요’, ‘드라마의 제왕’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온 홍성창 PD와 MBC 드라마 ‘보고싶다’, ‘내 마음이 들리니’의 문희정 작가가 첫 의기투합한 화제의 작품으로 26일 오후 8시 4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