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불어민주당, 본격 대응 유투브 채널 ‘씀’ 개설…‘채널명 뜻과 취지는?’

  • 권혜민 기자
  • 승인 2018.11.12 03: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혜민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유투브 채널을 개설했다.

더불어민주당은 11일 신규 유튜브 채널 '씀'을 위한 영상 제작 방송국을 오픈했다.

이해찬 대표는 “요즘 들어 미디어가 다양해져 많은 사람이 쉽고 즐겁게 소통할 수 있는 수단이 많이 개발됐다”며 “모든 의원과 당직자들이 국민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간명하면서 재미있게 전하는 좋은 미디어를 만들어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앞으로 유튜브 채널인 ‘씀’을 통해 소속 의원 2인 1조 '정치수다쇼', 의원생활 관찰일지 ‘브이로그’ 등의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채널명 ‘씀’은 ‘쓸모 있다, 쓰다, 쓰이다’ 등 다양한 의미를 내포한 것으로 정형화된 틀에 갇히지 않는 젊고 역동적인 당의 정체성을 반영했다는 게 민주당의 설명이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민주당은 그동안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기반 대국민 소통에는 강점을 보여왔지만, 유튜브 등 영상 홍보에서는 보수진영에 밀린다는 지적을 받아온 바 있다. 

이에 대해 이 대표는 "내용으로 보면 (보수진영이 내놓는 콘텐츠 가운데) 우리가 안 봐야 할 내용이 섞여 있고, 우리는 안 보면 손해인 내용을 싣는 것이라서 비교 대상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