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흉부외과' 엄기준,  서지혜 향해 “환자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지?” 따끔한 일침

  • 김새롬 기자
  • 승인 2018.10.25 22: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새롬 기자] '엄기준이 서지혜에게 따끔한 일침을 날렸다.

 

오늘 25일 방송된 SBS ‘흉부외과 : 심장을 훔친 의사들’에서 최석한(엄기준 분)은 윤수연(서지혜 분)에게 환자의 병 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상황, 사정에 대해 알고 있냐고 말하며 언쟁을 펼쳤다.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SBS '흉부외과' 캡쳐

 

이날 방송에 윤수연은 한 환자의 인공판막을 교체하는 수술에 대해 브리핑을 했다. 조직판막과 기계판막 중, 환자의 젊은 나이를 고려해 반영구적으로 쓸 수 있는 기계판막으로 수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대답을 들은 엄기준은 윤수연에게 “그게 환자를 위해 최선이라고 생각해?”라는 말을 시작으로 데이터 말고 환자의 삶에 대해 얼마나 이해하고 있는지 물어보는 거야” 등 윤수연과 언쟁을 시작했다.

 

윤수연도 지지 않고 “충분히 설명할 것이다”라고 받아쳤지만, 결국 엄기준은 “보호자도 없고 알코올 중독인데, 더 위험해질 수도 있어”라고 말하며 윤수연이 몰랐던 부분에 대해 말해줬다.

 

한편 SBS ‘흉부외과’는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