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포토] '신세계' 제작진의 감성 신작 '남자가 사랑할 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희원 기자] 1월 13일 서울시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의 언론 시사회가 열렸다.
 
황정민-한동욱 감독-한혜진-김혜은-강민아-곽도원 / 서울, 톱스타뉴스 유희원 기자
황정민-한동욱 감독-한혜진-김혜은-강민아-곽도원 / 서울, 톱스타뉴스 유희원 기자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의 언론 시사회에 참석한 배우들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 자리에는 황정민, 한혜진, 곽도원, 정만식, 김혜은, 강민아, 한동욱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자리에서 곽도원은 "영화 속 태일처럼 투명에 가까운 사랑을 하고 있나 반성했다"며 "미연아 사랑한다"고 한 여성과 열애 중임을 공개했다.
 
'남자가 사랑할 때'는 사채 기업의 일수꾼으로 살아온 태일(황정민 분)이 채무자의 딸인 호정(한혜진 분)에게 반하면서 일어나는 일을 그린 영화이다. '부당거래', '신세계' 등 느와르 영화를 촬영했던 제작진이 참여해 분홍빛이 더해진 상남자 이야기를 그렸다.
 
영화 '남자가 사랑할 때'는 이달 22일 개봉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