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트위치TV 스트리머 마루에몽(김유리), 휴대폰 자체 보정에 분노한 사연은? “제발 눈 괴물로 만들지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트위치TV 스트리머 마루에몽(본명 김유리)이 휴대폰 자체 보정에 분노했다.

최근 마루에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핸드폰 자체 보정 때문에 화난다!! 제발 눈 괴물로 만들지마... 그리고 팬이 선물로 주신 새끼 멀록 너무 귀여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컬러렌즈를 끼고 카메라를 응시 중인 마루에몽의 모습이 담겨 있다.

마루에몽 인스타그램
마루에몽 인스타그램

특히 인형같은 마루에몽의 외모가 눈길을 끈다.

1996년생인 마루에몽의 나이는 23세.

현재 트위치TV에 약 20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마루에몽은 매주 월~목 오후 6시 30분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