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고수(Ko Soo), '샌프란시스코의 훈남'으로 변신 '화보 사진' 공개

  • 장재연 기자
  • 승인 2013.10.18 15: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재연 기자] 고수(Ko Soo)가 '그라치아(Grazia)'와 화보 인터뷰를 진행하기 위해 캘리포니아의 샌프란시스코와 와이너리로 유명한 소노마밸리를 찾았다.
 
이국적인 풍경과 완연한 가을이 담긴 고수(Ko Soo)표 감성 화보가 완성됐다.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완벽한 피트의 슈트, ‘젠틀맨’을 연상시키는 재킷과 슈즈 등 이탈리아 브랜드 보기 밀라노(BOGGI MILANO)의 제품으로 한 스타일링이 더욱 빛을 발했다. 여기에 '황금의 제국'에서 ‘고비드’ 열풍을 불러일으켰던 조각 같은 헤어를 함께 했다.
 
인터뷰 역시 ‘진지파’ 고수(Ko Soo)답게 심도 있는 답변이 이어졌다.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평소 그는 여행, 야영을 즐기기로 유명하다. 대학원 석사 논문도 직접 여행을 하며 당시의 고민들을 카메라에 담는 형식이었다고. “25kg 배낭에 짐을 챙기고 카메라 한손에 쥔 채 무작정 터미널로 갔어요. 터미널에 걸린 전국지도에서 아무데나 찍었죠. 버스타고 휴게소에서 쉬었다가 해가 저물면 하루 묶고, 다시 버스를 타고. 그렇게 일주일 정도 여행 하면서 나의 고민들을 카메라에 담았죠.”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고수(Ko Soo) / 그라치아(Grazia)

개봉을 앞둔 영화 '집으로 가는 길'에 대해서는 “국내외를 오가면서 찍었는데, 타지로의 이동이 많다 보니 조금 외로웠어요. 그때의 감정 이입을 떠올리는 건 지금도 힘들어요.”라며 당시의 심정을 떠올렸다.
 
고수(Ko Soo)의 화보와 인터뷰는 '그라치아(Grazia)'17호(10월 20일 발행)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