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에이핑크(Apink) 오하영, 차기작 ‘사랑, 시간에 머물다’ 출연 확정 “연기자로 돌아온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04.27 14: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에이핑크(Apink)  오하영이 차기작 ‘사랑, 시간에 머물다’를 통해 연기자로 돌아온다.

27일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오하영이 웹드라마 ‘사랑, 시간에 머물다’(각본, 연출 황경성/제작사 브릿지ENT)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오하영은 지난 25일 대본 리딩을 마치고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오하영의 차기작 ‘사랑, 시간에 머물다’는 지난 2월 방영한 ‘사랑, 기억에 머물다’의 후속작으로,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탄생하게 된 작품이다. 오하영과 함께 전작 ‘사랑, 기억에 머물다’에 출연했던 고윤, 손승국, 황소희, 정은혜 등 기존 배우진이 다시 모여 극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오하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오하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오하영은 전작에 이어 극에서 주인공 유하리 역을 맡는다. ‘사랑, 시간에 머물다’는 배우의 꿈을 이룬 유하리(오하영 분)와 그의 연인 노진우(고윤 분) 앞에 펼쳐지는 새로운 사건을 그린다고 알려졌다.   

앞서 오하영은 KBS 2TV에서 방영된 ‘그녀를 찾아줘’에서 첫 연기를 펼쳐, 국내와 해외 100개국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이후 오하영은 첫 주연작인 ‘사랑, 기억에 머물다’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얻었다.

최정상 걸그룹 에이핑크(Apink)의 멤버로서 7년이 넘는 시간 동안 큰 사랑을 받아온 오하영은 본업인 가수를 비롯해 연기자, 예능 MC로서 다채로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오하영이 이번 작품에서 연기자로서 보일 색다른 모습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