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박진영의 파티피플’ 윤보미, 폭탄고백? “클럽 나 혼자 가봤다”
  • 황미리 기자
  • 승인 2017.07.30 01: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미리 기자] 에이핑크 멤버 보미가 “멤버 중 나 혼자만 클럽에 가봤다”고 털어놨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에는 방송 최초로 걸그룹이 출연해 솔직한 면모를 보여주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 방송화면 캡처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 방송화면 캡처

 
특히 이날 에이핑크는 인기곡 ‘노노노’와 ‘미스터 츄’등 두 곡을 소화한 뒤 박진영에게 클럽 댄스를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박진영이 멤버들에게 “혹시 클럽에 가 본 적 멤버가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윤보미는 “멤버 중 나 혼자만 클럽에 가봤다”면서 “스무 살 때 클럽에 가 봤다. 너무 궁금했다(웃음). 알아보지 못하게 하려고 눈썹을 일자로 그린 뒤 갔다”고 밝혔다.
 
그러자 정은지는 “그 날 제가 보미의 모습을 봤는데 (분장한 그)모습이 너무 웃겼다”고 덧붙여 보는 이들을 폭소케했다.
 
한편,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은 매주 토요일 오후 12시 1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