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오연서, 주원에 “어마마마 폐위시킨거 아니지” 눈물
  • 안현희 기자
  • 승인 2017.07.17 20: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희 기자] ‘엽기적인 그녀’ 오연서가 주원을 오해하게 됐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서는 주원에게 사실을 알고 싶어하는 오연서의 모습이 그려졌다.

오연서는 “견사부, 내가 지금 아주 이상한 소리를 들었어요”라고 말했다.

‘엽기적인 그녀’오연서-주원/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 캡처
‘엽기적인 그녀’오연서-주원/SBS ‘엽기적인 그녀’ 방송 캡처


주원은 “왜 그러십니까”라며 물었고, 오연서는  “너무 말이 안돼서 거짓말이라고 생각하는데 정말 아니라고 생각하는데”라며 쉽사리 말을 꺼내지 못했다.

오연서는 “견사부가 어마마마, 어마마마를 폐위시켰다는데 아니지”라고 조심스럽게 밝혔다.

이어 그는 “아닌거 아는데 그래도 견사부가 좀 말해줄래. 절대 아니라고 오해라고”라며 믿고 싶지 않다는 표정으로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SBS ‘엽기적인 그녀’는 월요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