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테마] 3월 21일 생일 맞은 스타…‘아스트로 (ASTRO) 윤산하-헬로비너스 (HELLOVENUS) 앨리스’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7.03.21 13: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호영 기자]  

아스트로 윤산하-헬로비너스 앨리스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아스트로 윤산하-헬로비너스 앨리스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3월 21일 세상 밖으로 나와 빛을 본 선남선녀 스타가 있다. 아스트로 (ASTRO) 윤산하와 헬로비너스 (HELLOVENUS) 앨리스 두 사람이 바로 그 주인공.
 
1년 중 단 한 번뿐인 행복한 생일을 맞은 그들에 대해 알아보자.
 
아스트로 윤산하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아스트로 윤산하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아스트로 (ASTRO) 윤산하’
 
그룹 아스트로의 비글막내 윤산하.
 
아스트로(ASTRO) 윤산하는 어린 나이와 특유의 상큼한 매력으로 ‘청량돌’인 팀의 컨셉에 힘을 불어넣고 있다. 또한 아이돌그룹의 중요한 요소인 보컬과 ‘비글美’까지 갖추고 있어 향후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헬로비너스 앨리스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헬로비너스 앨리스 / 톱스타뉴스포토뱅크

 
‘헬로비너스 (HELLOVENUS) 앨리스’
 
뮤지컬까지 섭렵한 헬로비너스의 센터 앨리스.
 
아직은 배우 송주희보다 걸그룹 헬로비너스의 앨리스라는 이름이 익숙하다. 송주희는 최근 ‘넌센스2’에서 앨리스를 지우고 최초의 발레리나 수녀이자 새내기 수녀 메리 레오로 변신했다. 뮤지컬 배우로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성장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