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예능리뷰] ‘팬텀싱어’ 고훈정-김현수-손태진-이벼리, 진정성 있는 울림과 눈부신 가창력으로 시선 강탈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1.20 22:4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팬텀싱어’ 고훈정-김현수-손태진-이벼리가 특별한 무대를 펼쳤다.
 
20일 방송된 JTBC‘팬텀싱어’에서는 결승 1차전이 펼쳐졌다. 이번 무대는 마지막 팬텀싱어가 되기 위해 펼쳐지는 아주 중요한 무대다.
 
‘팬텀싱어’ 고훈정-김현수-손태진-이벼리 / JTBC ‘팬텀싱어’ 방송 캡처
‘팬텀싱어’ 고훈정-김현수-손태진-이벼리 / JTBC ‘팬텀싱어’ 방송 캡처

 
여기에 그들은 세 번째 주자로 등장했다. 고고훈정-김현수-손태진-이벼리 네 사람은 ‘포르테 디 콰트로’라는 팀으로 무대에 나섰다.
 
그들이 준비한 곡은 ‘Odissea’였다. 네 사람은 진정성 있는 울림과 눈부신 가창력으로 여심이 설레게 했다. 이 무대를 본 후 윤종신은 작전이 정말 좋았다고 극찬했다. 누군가 한 명이 돋보이고자 한 것이 아니라 네 사람의 무대라는 느낌을 계속 받을 수 있어서 좋았다고 평했다.
 
한편, JTBC ‘팬텀싱어’는 매주 금요일 저녁 9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