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주간아이돌’ 빅뱅(BIGBANG) 태양, 4차원 프리스타일 랩으로 웃음 유발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1.11 18: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주간아이돌’ 빅뱅(BIGBANG)이 프리스타일 랩을 도전했다.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빅뱅(BIGBANG)이 지난주에 이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빅뱅(BIGBANG)은 ‘쇼미 더 개카’ 코너에서 프리스타일 랩에 도전했다.
 
‘주간아이돌’ 출연진 /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처
‘주간아이돌’ 출연진 /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캡처

 
빅뱅(BIGBANG) 탑의 주문에 따라 4차원 랩을 주문 받은 그들은 창작의 고통을 겪었다. 이어 포문을 연 대성의 남다른 랩은 후발 주자들에게 부담이 됐다. 이러한 부담에 지드래곤은 평소 답지 않은 랩 실력으로 웃음꽃이 피게 했다.
 
이어진 시도하게 된 빅뱅(BIGBANG) 태양은 한껏 큰 부담을 가졌다. 그러나 정형돈은 못한다고 하면서도 열심히 한다며 그를 독려했다.
 
이러한 독려와 함께 랩에 도전한 빅뱅(BIGBANG) 태양은 ‘평양냉면’ 랩으로 웃음꽃이 피게 했다. 특히 이 랩은 분단의 아픔까지 담은 가사로 MC인 데프콘, 정형돈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한편,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매주 수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