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포커스] 비원에이포(B1A4) 진영, 자타공인 ‘5툴 아이돌’의 기대되는 2017년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1.07 18: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지난 2016년 유난히 다양한 재능을 선보인 아이돌이 있다. 그는 비원에이포(B1A4) 진영이다.
 
비원에이포(B1A4) 진영에게 있어서 지난 2016년은 특별한 한 해가 됐다. 물론 부정할 수 없는 인기드라마 KBS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맹활약한 것이 가장 인상적 활동이었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그것만으로는 설명이 다소 부족하다.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무엇보다 2016년은 남성 아이돌 마니아들에게 ‘프로듀서 진영’을 제대로 알리는 한 해가 됐다. 그는 작년 한 해 Mnet ‘프로듀스 101’과 걸그룹 아이오아이(I.O.I), 오마이걸(OH MY GIRL)의 프로듀서로서 인지도가 크게 올랐다. 그 이전이라면 남성 아이돌인 그가 남성 아이돌 마니아들에게 ‘진토벤’이라는 별명을 듣는 것은 쉽게 상상하기 힘들었을 것이다. 그만큼 그가 만든 ‘벚꽃이 지면’, ‘같은 곳에서, ‘잠깐만’, ‘한발짝 두발짝’ 등의 노래는 남녀 가리지 않고 폭 넓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그는 ‘음악의 신2’ 등에서 남다른 예능감을 선보였다. 특히 ‘음악의 신2’에서는 당시 ‘프로듀스101’ 출신 윤채경, 김소희와 인연을 계속 이어가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이 훈훈하게 했다. 또한 거친 멘트가 많아 아이돌로서는 적응하기 힘든 예능이었을 수도 있는 ‘음악의 신2’에 자연스럽게 녹아드는 모습은 그의 향후 예능 활동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게 했다.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여기에 본업인 가수로서도 의미 있는 족적이 있었다. 비원에이포(B1A4) 진영은 MBC ‘복면가왕’에 복면가수로서 출연해 자신의 가창력을 아낌없이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아이돌, 프로듀서, 연기자가 아닌 한 명의 가수로서 인정받았다. 더불어 팀의 완전체 활동 곡이었던 ‘거짓말이야’ 무대에서는 특유의 음색으로 여심이 설레게 했다. 이 곡에서 선보인 그의 음색은 매력적인 남자아이돌 보컬의 정석이라 할만 했다.
 
이와 같은 다재다능함에 빛나는 비주얼까지 갖춘 그는 진정 ‘이기적인 아이돌’이라고 불릴만 했다. 이와 같은 비원에이포(B1A4) 진영은 야구에서 자주 쓰이는 용어인 ‘5툴 플레이어’라는 표현이 어울린다. ‘5툴 플레이어’라는 말은 야구에서 다섯 가지 능력을 두루 갖춘 타자를 이르러 부르는 말이다. 이 능력으로는 파워(장타력), 스피드(주루), 컨택트(타격 정확도), 수비(순발력, 핸들링), 어깨(송구능력)이 꼽힌다. 이를 아이돌인 비원에이포(B1A4) 진영의 경우로 비유하자면 연기, 예능, 가창력, 프로듀싱능력 그리고 비주얼을 가졌다고 표현할 수 있다. 이처럼 완성도 있는 아이돌이자 연예인인 비원에이포(B1A4) 진영의 2017년은 높은 기대감을 가져도 지나치지 않을 것이다.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비원에이포(B1A4) 진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한편, 그가 속한 비원에이포(B1A4)는 단독 콘서트 ‘B1A4 LIVE SPACE 2017’을 2월 4일~5일, 11일~12일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총 4회 개최된다. 이 콘서트는 지난 11월 발매된 세 번째 정규 앨범 ‘GOOD TIMING’ 활동의 피날레를 장식하는 일정으로 알려져 있다. 의미 있는 마무리를 하는 그들의 2017년이 얼마나 멋져질지 궁금한 팬이라면 현장에서 직접 확인해보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