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라디오스타’ 김국진, 강수지가 밝힌 ‘남사스러운 말’은 무엇?
  • 노한솔 기자
  • 승인 2016.10.19 23: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한솔 기자] ‘라디오스타’ 마초남 김국진의 달달 멘트에 스튜디오가 초토화 됐다.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강수지가 출연해 김국진이 했던 ‘남사스러운 말’을 폭도했다.
 
이날 뜸들이는 강수지에게 어쩔 줄 몰라하던 김국진은 “할 말이 없으면 안 하셔도 돼요”라고 말했
 
‘라디오스타’ 김국진-강수지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김국진-강수지 / 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수지는 “넌 내가”라고 말하다가도 김국진에게 “싫으면 편집해줄게요”라며 보는 사람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이어 강수지가 뱉은 말은 “넌 내가 낳은 아이 같아”. 이를 들은 출연진들은 입을 쩍 벌렸고 김국진은 부끄러워하며 온 몸으로 엑스(X)자를 그렸다.
 
강수지는 “아이가 있잖아요. 그래서 그 마음이 어떤 마음일 지 알 것 같은데”라며 “너무 뿌듯한 것 같다”고 전했다.
 
그러나 연애무식자 김구라는 “아이라는 표현이 좀..”라고 반박했고 강수지는 “왜요 엄청 좋았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