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엄마는 고슴도치’ 현영, ‘둘째 계획 남편과 단둘이 홍콩 여행 다녀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엄마는 고슴도치’ 안방마님 현영이 둘째 자녀계획이 있음을 밝혔다.
 
오는 4일 ‘엄마는 고슴도치’에서 현영의 SNS를 본 출연자들이 딸 모습은 보이지 않고 남편과 함께 찍은사진만 있다며 추궁했다. 이에 현영은 "딸 다은이 소원을 이루어 주려고 남편과 단 둘이 홍콩여행을 다녀왔다“고 수줍게 고백하며 둘째에 대한 계획을 공개했다.
  
 
‘엄마는 고슴도치’ 현영 / KBS
‘엄마는 고슴도치’ 현영 / KBS

 
현영은 “남편이 사진을 많이 찍어줬다”며 부부애를 과시했지만 실제로 공개된 사진에서는 홍콩의 배경만 보일 뿐 현영의 모습을 찾아 볼 수도 없을 정도로 작게 찍어 웃음을 자아냈다.
 
5세, 7세 인생 최고난이도 문제인 가족 간 싸움에 대한 결과는 오는 8월 4일 오후 2시 30분 KBS Drama ‘엄마는 고슴도치 시즌29에서 공개된다.

추천기사